본문 바로가기
IPO

이삭엔지니어링 공모주 청약개요, 기업분석, 적정주가

by hunToo 2021. 4. 11.

1. 청약개요

 

기업명 : 이삭엔지니어링(주)

주관사 : 신한금융투자

공모가 : 11,500원

청약일 : 2021.04.12~13

환불일 : 2021.04.15(2일)

상장일 : 2021.04.21

청약수수료 : 없음(온라인 면제)

 

청약자격

청약 기간 내 계좌개설 가능.

 

청약한도

일반 52,500주(3.01억)

 

배정방식

일반청약자 배정물량 중 1/2 이상으로 일반청약자 인원수로 나눈 몫을 청약자 전원에게 동일하게 배정.

즉, 50% 이상 균등배정, 나머지 비례배정이라는 말인데, 균등배정 물량을 50%로 고정한다는 말도 있어서 추 후 공지등을 통해 확인이 필요.


2. 기업분석

 

이삭엔지니어링은 반도체, 전자, 철강, 중공업, 발전, 제약/바이오, 2차전지 등 제조 산업 전반에 걸쳐 스마트 팩토리 솔루션을 공급하는 기업이다. SW나 용역 같은 무형(無形)의 무체물을 제외하고는 산업 전반에 있어서 제품 생산을 위한 공장을 필수적이다. 스마트 팩토리는 이러한 공장의 자동화 수준을 넘어서 차세대 디지털 신기술과 제조기술이 접목된 형태를 뜻한다.

 

스마트 팩토리에 적용되는 기술은 다양한데, 기술 요소의 적용 수준에 따라 위와 같이 나뉜다고 한다. 현재 국내 대부분 기업의 스마트 팩토리 구축 수준은 기초와 중간 1 수준이며, 대기업과 일부 중견기업만이 중간2, 고도화 단계 구축을 시도 중이다.

 

이삭엔지니어링의 주요 기술 구성 요소는 위와 같다. 이삭엔지니어링의 사업은 크게 산업자동화 솔루션, 디지털 팩토리 솔루션, 산업용 IoT 플랫폼으로 구분할 수 있으며, 여기에 초고압 전력설비 예방진단을 더해 4가지로 구분한다.

 

다만 일반적인 제조업처럼 장비를 단순 제작하여 납품하는 형태가 아니고, 고객의 필요에 따라 (스마트 팩토리 구축 형태에 따라) 구성 요소 기술 및 기능이 모두 다르므로, 시스템 통합 매출의 성격과 유사하다.

 

제조업 패러다임의 전환으로 인해 스마트 팩토리 시장은 꾸준히 성장 중이다.

 

현재까지는 산업자동화솔루션에서 매출의 70% 이상이 발생 중이다.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 모두 성장 중이라고 볼 수 있을 것 같다. 2019년 잠시 주춤했으나, 인건비 상승, 인력 충원, IPO 준비 등으로 인한 비용 증가가 원인이라고 이삭엔지니어링에서는 설명하고 있다. 다만 영업이익률이나 당기순이익률로 볼 때, 2018년을 깜짝 실적으로 봐야 되지 않나 싶다. 어쨌든 현재까지 4년 이상을 꾸준히 안정적으로 실적을 내고 있는 기업이다.


 

3. 적정주가

 

유사기업으로 티라유텍, 엘에스일렉트릭, 에스에프에이를 선정하였다.

이삭엔지니어링과 비슷한 스마트팩토리, 공정자동화 업종에 관련된 회사들로 선정하였다. 에스에프에이는 OLED 및 반도체 사업 분야로 주목받고 있고, 엘에스일렉트릭은 전력 송배전 관련 기기 및 시스템이 주 업이다 보니 완전히 유사회사라고 보기엔 살짝 부족해 보이지만, 이정도면 양호하게 선정한 편인 것 같다. 가장 비슷한 업종을 영위하고 있다고 볼 수 있는 엠투아이가 빠진 것은 약간 아쉽다.

 

2020년 당기순이익 기준으로 계산한 주당 평가가액은 14,200원이다.

 

기에 공모가 밴드 상단 기준 19.01%의 할인율을 적용하여 11,500원으로 결정되었다. 수요예측 결과 (오랜만에)공모가 상단을 그대로 고수하였다.

 

상장 후 유통가능물량이 공모 물량밖에 없는데, 38커뮤니케이션에 판매글이 있다는 게 좀 놀라웠다. 실제 거래가 이루어진 것으로 보이진 않으니 참고.

장외가는 18,000원 기준으로 보면, 공모가 대비 약 56% 정도 상승한 가격이다.

 

주가 산정이 크게 이상하진 않았지만, 보수적인 관점에서 업종이 가장 유사한 엠투아이의 PER을 적용해 봤다. 엠투아이의 PER 16.67을 적용 시 9,412원으로, 공모가 대비 -18% 정도의 가격이다. 공모가 기준 PER은 20.3배, 따상 시 PER은 53배 정도이다.


 

4. 기관수요예측 및 유통가능물량

 

표에 글 쓸 때 엔터가 고장 나셨나.. 합계 경쟁률 1427.15로 역시나 핫한 경쟁률을 보여주었다.

 

엔터가 고장 난 게 확실한 듯하다. 가격 미제시를 포함해 공모가 상단인 11,500원 이상에 100% 신청하였다. 공모가 안 올린 게 다행이다.

 

따라서 공모가 상단인 11,500원으로 공모가가 결정되었다.

 

의무보유 확약 비율은 20.73%로 굉장히 높은 비율이다. 특히 이삭엔지니어링의 경우에는 의무보유 확약 비율이 높은 게 고무적인 이유가,

 

위에서도 언급했지만 상장 직후 유통가능물량이 IPO 공모 물량뿐이기 때문이다. IPO유통가능물량은 26.4%. 이정도도 나쁘진 않지만, 기관 배정 물량 중 50%정도 의무보유확약으로 묶인다고 가정하면 유통가능 주식수는 1,292,500주로 유통가능물량은 16.5%이다. 이정도면 굉장히 양호한 수준.


이삭엔지니어링은 꾸준하게 성장 중이며 안정적으로 수익도 내고 있는 기업이다. 적정주가 산정 시 약간 아쉬운 부분도 있었지만, 기관 수요예측 결과 상당히 흥행하였고, 의무보유 확약 비율도 좋다. 구주매출이 없어서 실제 유통가능물량이 많지 않기 때문에, 굉장히 가볍다. 적정가치로는 따상까지는 힘들 것으로 보이나, 유통가능 주식이 많지 않은 만큼 조금 기대를 해봐도 좋을 것으로 보인다. 균등배정은 당연히 청약하고, 비례배정까지도 노려볼만하겠다.

 

※ 본 글은 공모주 투자에 대한 의견 제시일 뿐, 투자 결과로 인한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다는 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반응형

댓글0